마지막 부활절 공휴일, 오순절

마지막 부활절 공휴일, 오순절

한국인이 보기 힘든 덴마크인의 일상적인 모습을 덴마크인 탄야 닐슨 에디터가 전합니다. 번역은 안상욱 에디터가 돕습니다. 원작자의 뜻을 고스란히 전하기 위해 최대한 직역합니다.

The holy spirit together with his disciples

The holy spirit together with his disciples

오순절(The Pentecost)은 부활절과 관련된 마지막 덴마크 공휴일이다. 이제부터 성탄절까지는 휴일이 없다. 쉬고 싶으면 주말까지 기다리거나 휴가를 내야 한다.

나는 오순절에 별로 추억이 없다. 유일한 유년기 기억은 한 가지뿐이다. 오순절(Pinse)이라는 단어를 생각하면 고슴도치(Pindsvin)가 떠올랐다. 그런데 둘은 전혀 관계가 없었다. 나는 실망했다.

Hedgehog in nature (Source: Flickr CC BY Shirobane)

Hedgehog in nature (Source: Flickr CC BY Shirobane)

오순절은 성탄절과 부활절에 이어 교회가 세 번째로 성대하게 기념하는 날이다. 대기도절(Store bededag)과 예수승천일(Kristi himmelfarts dag)처럼 오순절도 부활절과 관련 있다. 오순절은 예수 그리스도의 말씀을 전세계에 전할 수 있도록 성령이 내려와 제자들에게 모든 언어를 가르친 날이다.

덴마크에는 오순절 전통이 있다. 대다수 덴마크인은 국경일의 유래는 모른다. 대신 지금 살아 숨쉬는 전통은 신경 쓴다. 오순절에 새로운 전통으로 자리매김한 것은 부활절을 기념하는 일과 비슷하다. 어떤 이는 가족을 만나거나 가족과 손잡고 교회에 간다. 다른 이는 푸짐한 가족 점심이나 저녁상을 차려놓고 가족과 시간을 보낸다.

A trip into the woods in a horse drawn carriage (사진: 탄야 닐슨)

A trip into the woods in a horse drawn carriage (사진: 탄야 닐슨)

오순절은 덴마크인이 쉬는 마지막 공휴일이다. 6월5일 덴마크 제헌절과 6월 말 하지(Sankt Hans)도 국경일이기는 하지만 공휴일은 아니다. 제헌절에도 출근 한다. 이제부터 쉬려면 휴가를 쪼개 써야 한다.

원문

Pinse – Pentecost . Now Easter is finally over

The holy spirit together with his disciples

The holy spirit together with his disciples (Source: Gratis illiustration)

The Pentecost is the last national day we have in Denmark that’s related to Easter. So from now on until Christmas is we want a day off we need wait for the weekend to come or use some of our vacation time.

I don’t really have any childhood memories about this national day beside one. The word Pinse has always reminded me of the word Pindsvin which means hedgehog. However?,these two things are not related at all. Which I find very disappointing.

Hedgehog in nature

Hedgehog in nature (Source: Flickr CC BY Shirobane)

This day is actually the third biggest day in the church after Christmas and Easter. Just like Store bededag and Kristi himmelfarts dag Pinse is connected to Easter as well. This is the day where the holy spirit came to the disciples and teach them how to understand and speak every language so that they can travel into the rest of the world and spread the words of Jesus Christ.

This is just another tradition we have in Denmark. Most of the Danish people do not know the history about all of these national days. They care about the traditions we have now. The “new” traditions you will find doing Pinse is very similar to the once we have doing Easter. Some people go to church with their family or meet up with them later. Other people have a big family lunch/dinner and just spend time together.

trip into the woods in a horse drawn carriage

a trip into the woods in a horse drawn carriage

This is the last national day where we don’t have to work. We have other national days where we have to work like the 5th of June which is the Danish constitution day and Sankt Hans later the same month. From now on we will need to use our vacations days to get a day off.

 

Share

한국인을 위한 덴마크어 교재를 쓰는 중입니다. 관광객으로서 보기 힘든 평범한 덴마크인의 삶을 한국에 소개하고자 합니다.
—-
I’m currently working on a Danish textbook for Koreans. I want to introduce normal dane life to korean rather than what tourists have been seeing.

Comments

  1. […] 마지막 부활절 공휴일, 오순절 […]

  2. […] 마지막 부활절 공휴일, 오순절 […]

의견을 남겨주세요

툴바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