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티볼리 공원, 북유럽 최초 VR 롤러코스터 ‘데몬’ 공개

The chinese area is down at the lake and its also where you will find the demon with the VTR experience.

‘송구영신’이라는 말이 있다. 티볼리(Tivoli) 놀이공원은 송구영신의 좋은 본보기다. 그렇다고 꼭 옛것을 버려야 한다는 말은 아니다. 시대가 변한 만큼 올 시즌에도 티볼리에는 새로운 것이 많다. 하지만 티볼리 공원에 오래된 건물과 풍경은 한결 같다. 몇 가지는 ‘조금’ 손봤다. 더 스릴 넘치면서도 유행에 뒤쳐지지 않게 말이다.

여러분 중 몇몇은 알지도 모르겠다. 티볼리는 디즈니월드보다 오래됐다. 티볼리는 디즈니월드의 할아버지격이다. 의지하고 배울 수 있는 존재란 뜻이다. 티볼리는 올해로 175번째 여름 시즌을 맞는다. 조금 오래되기는 했지만 티볼리는 전통적인 탈것과 건물을 소중히 여긴다. 티볼리의 정수를 보존하면서도 새로움을 더하려고 티볼리는 증축을 거듭한다.

Original article in english is below. Korean article was translated by Sang-uk Ahn editor.

새로운 탈것 중 한 개는 데몬(dæmonen·demon)이다. 이 롤러코스터는 중국 공원 위에 만들어졌다. 데몬 자체는 2004년에 선보였으니 그리 오래되지 않았으나, 올해 새로움을 더했다. 스칸디나비아 지역에서 처음으로 놀이기구에 가상현실(VR)을 접목했다. 데몬을 탄 여러분은 한 마리 용이 돼 검은 악마에 맞서 싸우게 된다. VR 기구를 쓰고 데몬을 직접 타 본 친구는 다음 같은 평을 남겼다.

내가 지금껏 타 본 놀이기구 중에 손꼽을만 합니다. 이것보다 더 나은 놀이기구는 타 본 적이 없어요. 타는 내내 엄청났거든요. 여러분은 진짜로 날아다니는 것처럼 느낄 거예요. 탑승시간이 짧게 느껴질 수도 있어요. 그 사이에 무척 많은 액션이 있거든요. 단언컨대, 데몬은 여러분이 꼭 타야 할 놀이기구입니다. – 마리아나(Marianna), 23세

VR 롤러코스터는 오큘러스리스프(Oculus Rift) 헤드기어를 화면으로 쓴다. 오큘러스는 2014년 페이스북이 20억 달러에 인수한 VR 전문 기업이다. 삼성전자하고 손잡고 삼성 기어VR을 만들기도 했다.

데몬은 차량 바퀴에 달린 위치 표시기가 현재 위치를 추적해 블루투스 신호로 알려주면, VR 헤드기어는 그 위치에 해당하는 스토리를 보여준다. 다른 VR 기기가 특정 지역에 고정된 채 통제된 환경 안에서만 움직이며 놀이기구를 타는 것처럼 꾸며내는 것과 다르다. 투어 패스가 없다면 VR 헤드기어를 빌리는데 25크로네(4천 원)를 더 내야 한다. VR 헤드기어를 안 빌리고 데몬을 타도 된다.

데몬 외에도 새로운 놀이기구가 있다. 천문학자(Astronomen)도 일개 탈것에서 게임으로 진화했다. 크리에이티브 개발팀 소속으로 천문학자를 손 본 디자이너 윌 걸리(Will Gurley)는 천문학자가 탑승객한테 좀더 납득할 만한 탈것으로 거듭났으며 티코 브라헤(Tycho Brahe) 구역에 잘 녹아들었다고 말했다. 티코 브라헤는 별자리의 아버지로 불리는 덴마크 귀족 출신 천문학자다. 망원경이 없던 16세기에도 정밀한 관측 결과를 남겼다.

아이들용 놀이기구라고 할 지 모르겠지만, 23세인 나나 부모도 함께 타며 별을 사냥해봄 직해요. – 마리아나

앞으로 수년 동안 티볼리는 더 많이 발전할 것이다. 왜냐고? 티볼리 창립자가 말했잖나. “티볼리는 절대 완성되지 않는다(Tivoli will never be done)”라고.

티볼리에 가는 모든 사람이 놀이기구를 타지는 않는다. 음악이나 공연을 즐기러 가는 사람도 있다. 티볼리는 온갖 종류의 음악을 만날 수 있는 공간이다. 심포니 오케스트라부터 뮤지컬, 팝, 록 음악까지 티볼리에서 즐길 수 있다. 덴마크인이 여름에 티볼리를 즐겨 찾는 이유 중 한 가지는 금요일 록(Fredagsrock·Friday rock)이다. 벌서 4월부터 9월까지 야외에서 콘서트가 열린다. 올해 공연팀은 덴마크뿐 아니라 전세계에서 찾아온다. 야외 콘서트에는 따로 표가 없다. 티볼리 입장권만 사면 된다. 입장권만 들고 와도 티볼리 공원을 둘러보고 콘서트를 즐기며 일정을 마무리할 수 있다. 진짜 덴마크인처럼 티볼리를 즐기고 싶다면 큰 맥주 한 잔만 사들면 된다.

올 여름 티볼리에서 누가 공연하는지 알아보고 싶으면 티볼리 페이스북 페이지공식 웹사이트를 방문해보라.


Original article written by Tanja Nielsen

First VTR in Scandinavia – Tivoli’s Demon

The chinese area is down at the lake and its also where you will find the demon with the VTR experience.

The chinese area is down at the lake and its also where you will find the demon with the VTR experience.

There is saying: in with the new out with the old. Well, it doesn’t always have to be that way and Tivoli is definitely a perfect example to that. Even though times are changing and Tivoli has come with a lot of new stuff for this season they stay loyal to the old buildings and surroundings in the park. Some things “just” gets an update to make it more “dangerous” but also live up to the style that we live today.

Some of you might not know it but Tivoli is older than Disney world and they look at Tivoli as their grandfather. Someone you can lean on and learn from. This will be the 175 summer season. Though it’s a bit old Tivoli is loyal to its rides and buildings. To be able to renew and still keep the essence of Tivoli they just build up.

One of the newer rides is the demon (dæmonen). When this ride was built it was above the buildings in the Chinese area. Though this ride isn’t old it has already got a new thing added to it (it’s from 2004). As the first in Scandinavia, you can go on a ride with virtual-reality experience.  You will fight as a dragon against a black demon. My test person has this to say about the ride:

It was surely one of the best rides I have ever tried. There’s not thing I like more than others because it was the hole experience that was awesome. It felt like you were really flying. the trip was a bit short because there’s so much action. but its without a doubt something you can look forward to try. – Marianna(23)

VR Roller coaster (copy rights on all virtual reality rides, special software developed for roller coasters), the head gear itself is a Oculus Rift shell with the screen itself being a virtual reality mobile unit from Samsung. The wheels on the carriage provide a location indicator for the Bluetooth connection so it displays the story according to where on the track you are, as other VR gear is connected to a stationary zone the mobile unit makes it so it can be moved in a controlled environment and enjoyed a ride on the Demon. The fare is 25 Danish kroner extra with the VR headset unless you have a to ur pass.

The Demon is not the only ride that got renewed. Astronomen has also changed from just being a ride to be game. Will Gurley that’s the designer in the creative development said that this ride is going to make more sense for the guests. It’s also made so that it fits into the Tycho Brahe area.

It might be a ride for children but even a 23 year old and a parent can enjoy the ride catching stars together. – Marianna

Over the next couple of years, there will be more developments in Tivoli. Why? As the founder of Tivoli said: Tivoli will never be done!.

Not everybody goes to Tivoli to go on the rides. Some come for the music and theater. Tivoli is a place for all kinds of different music. Symphony orchestra, musicals, pop music and rock music is just some of the music you will find in there. One of the things the Danes really love in Tivoli here doing summer is Fredagsrock – Friday rock. Already from this month and until September there will be concerts outside. This year they have international names and Danish names. You don’t need a ticket before hand all you need to do is buy a ticket to Tivoli. That way you can visit the place and end it with a concert. And if you want to do like a true Dane then you will have a big beer in your hand.

For more information about the names that are going to play in Tivoli this summer check out their Facebook page or visit their website www.tivoli.dk.

Share

한국인을 위한 덴마크어 교재를 쓰는 중입니다. 관광객으로서 보기 힘든 평범한 덴마크인의 삶을 한국에 소개하고자 합니다. ---- I'm currently working on a Danish textbook for Koreans. I want to introduce normal dane life to korean rather than what tourists have been seeing.

의견을 남겨주세요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도구 모음으로 건너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