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펜하겐이 섹시해진다…’에로틱 월드’ 박람회 열려

코펜하겐이 섹시해진다…'에로틱 월드' 박람회 열려

오는 주말 코펜하겐이 흠뻑 달아오른다. 4월8일부터 10일까지 체육관 발비 할렌(Valby Hallen)에서 에로틱 월드(Erotic World) 박람회가 열린다.

스트립쇼부터 성인 영화, 관능적인 속옷, 육감을 자극하는 마사지 등 다양한 성인 콘텐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스트립쇼는 남성과 여성 관객이 취향 따라 즐길 수 있도록 준비한다. 속옷과 자위 기구, 마사지 오일, 채찍 등 다양한 성인용품도 살 수 있다.

사진: 에로틱월드 제공

사진: 에로틱월드 제공

덴마크 스트립쇼 챔피언십도 에로틱월드에서 열린다. 1997년 미스 누드(Miss Nude)로 시작했던 경진대회는 2016년부터 여성과 남성 모두 참여하도록 규칙을 바꿨다. 참가자는 성적 매력을 발산할 뿐아니라 규정에 따라 과제를 수행해야 한다. 심사위원은 여성과 남성 각각 3명씩을 뽑는다. 용기 있는 사람이라면 경진대회에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SM과 신체 결박(bondage) 쇼도 있다. 매시간마다 모든 성적 행위를 포괄하는 강연도 열린다. 그렇다. 주최 측이 ‘모든’ 종류라고 말했다.

당연하게도 18세 이상 성인만 입장할 수 있다. 사진이나 동영상 촬영은 안 된다.

입장료는 다소 비싼 편이다. 사전 구매하면 일일권 150크로네, 2인권은 200크로네다. 현장에서 바로 사면 일일권 200크로네, 주말권은 250크로네다. 주말 내내 커플이 함께 즐기려면 300크로네를 내야 한다.

장애인이 입장할 경우 동반 1인은 도우미로 무료 입장할 수 있다. 모든 행사장은 휠체어로 접근할 수 있다.

에로틱 월드 섹스 박람회

  • 장소: 덴마크 코펜하겐 발리 할렌(Valby Hallen) 체육관. Julius Andersens Vej 3,2450 København
  • 일정: 4월8일(금)~4월10일(일)
    • 금요일: 오후 2시~새벽 2시, 토요일 오후 2시~새벽 2시, 일요일 오후 12시~오후 6시
  • 입장료: 현장 구매시 일일권 200크로네, 주말권 250크로네. 주말 커플권은 300크로네
  • 웹사이트: http://www.eroticworld.dk/

Share

한국 언론계에서 일하다 행복의 비결을 찾고자 덴마크로 떠났습니다. 코펜하겐에서 1년 동안 살았습니다. 살다 보니 덴마크라는 나라가 지닌 매력을 시나브로 깨달았습니다. 이 깨달음을 한국에도 전하고 싶어 NAKED DENMARK를 창업했습니다. 저널리즘을 떠받치는 먹고사니즘을 궁리합니다. 스타트업과 사회복지제도에 관심 많습니다. 쉽고 친절하게 쓰겠습니다.

이메일 andersen@nakeddenmark.com / 페이스북 fb.com/nuribit0 / 트위터 @nuri_bit

의견을 남겨주세요

툴바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