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OFF16] 오덴세 국제영화제 2016 개막

필름 상영기 (오덴세 국제영화제 제공)

오덴세 국제영화제(OFF·Odense International Film Festival)2016이 오늘 막을 올렸다. 오덴세 국제영화제는 덴마크 작가 한스 크리스찬 안데르센의 서거 100주기를 기리며 1975년 시작된 영화제다. 덴마크에서 가장 역사가 깊다.

주 경쟁 부문, 덴마크 영화 부문, 애니메이션 부문, 어린이 청소년상 부문, 관객상 부문 등에 수상작을 선정한다. 주 경쟁 부문, 덴마크 영화 부문, 애니메이션 부문 수상작은 오스카 아카데미 어워드 참가 자격을 받는다.

8월29일부터 9월4일까지 진행되는 오덴세 국제영화제에는 덴마크 영화를 포함한 36개국에서 온 영화 104편이 초청됐다. 여성 단편영화를 상영하는 ‘Why Women’, 중국 단편 영화를 다루는 ‘Chinese Cinema Right Now’ 등 관객이 골라 즐길 만한 프로그램이 다양하게 마련됐다.

올해 오덴세 국제영화제에는 아시아 작품이 여럿 출품됐다. 주 경쟁 부문에는 한국 김주환 감독의 작품 ‘안내견’이 초청됐다. 영화 ‘안내견’은 중국인 노숙자 리광이 안내견 보리를 만나 둘 사이에 생긴 우정을 다룬 단편 영화다. 지난 여름 제69회 칸 영화제 단편 비경쟁 부분에 초청받으며 이미 국제적으로 인정받은 작품이다. 김주환 감독은 2010년 ‘굿바이 마이 스마일’, 2013년 ‘코알라’를 연출하며 국내 평론가와 관객에게 호평을 받은 바 있다.

필름 상영기 (오덴세 국제영화제 제공)

필름 상영기 (오덴세 국제영화제 제공)

폐막식은 9월3일 저녁 8시에 열린다. 마지막 날인 9월4일 수상 작품을 상영하며 올해 오덴세 국제영화제는 막을 내린다.

네이키드덴마크 취재진은 올해 오덴세 국제영화제에 참가해 덴마크 영화의 현재와 미래를 살펴볼 예정이다.

  • 언제: 8월29일 월요일 ~ 9월4일 일요일
  • 어디: 오덴세 일대
  • 웹사이트
Share

영화로 덴마크와 한국을 연결하고 싶은 예비 영화인입니다. 이메일 minheekim0207@gmail.com

의견을 남겨주세요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도구 모음으로 건너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