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2019년 덴마크 노동자 300만명 넘는다

Happy business team applauding together (출처: 플리커 CC BY tec_estromberg)

덴마크 고용률이 올해 이미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지만, 오름세는 멈출 줄 모른다.

2019년에도 고용률이 1.4% 올라 덴마크 노동자가 사상 처음으로 300만 명이 넘을 것이라고 덴마크 경제인연합회(Dansk Industri∙DI)가 전망했다. DI는 2013년부터 지금껏 19만 개 일자리가 새로 생겼으며, 성장세가 꺾일 기미는 없다고 분석했다. 민간 부문에서 새로 생길 일자리는 2018년 4만 개, 2019년 2만7천 개로 추산했다.

국내총생산과 고용 증가세. 왼쪽이 늘어난 일자리, 오른쪽이 GDP 증가폭이다 (DI 제공)

국내총생산과 고용 증가세. 왼쪽이 늘어난 일자리, 오른쪽이 GDP 증가폭이다 (DI 제공)

켄트 담스고르(Kent Damsgård) DI 부회장은 “고용 성장은 수년 새 덴마크 경제의 핵심이다”라고 말했다.

“덴마크 기업이 지금껏 6년 동안 매달 더 많은 사람을 고용해왔다는 사실이 인상 깊습니다. (덴마크) 전국에서 성장과 개발이 진행 중이라는 방증이지요.”

하지만 일자리가 늘어나는데 비해 그 자리에서 일할 사람이 부족한 점이 성장세의 발목을 잡을지도 모른다고 DI는 경고했다. 켄트 담스고르 부화장이 지적했다.

“많은 기업이 자질 있는 노동자를 찾는데 어려움을 겪습니다. 전국, 전 산업군이 마찬가지죠.”

덴마크 이민자 고용률은 43%에서 47%로 올랐다. 2009년 이후 최고치다. 정부 보조나 교육 보조금, 통합 지원금 등 정부 지원으로 연명하는 이민자는 9500명으로 감소했다. 덴마크 이민자도 계속 늘어나는 추세이기에 덴마크 고용률도 전반적으로 오를 것으로 보인다.

DI는 덴마크 경제가 2018년 1.4%, 2019년 1.8% 성장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Share

한국 언론계에서 일하다 행복의 비결을 찾고자 덴마크로 떠났습니다. 코펜하겐에서 1년 동안 살았습니다. 살다 보니 덴마크라는 나라가 지닌 매력을 시나브로 깨달았습니다. 이 깨달음을 한국에도 전하고 싶어 NAKED DENMARK를 창업했습니다. 저널리즘을 떠받치는 먹고사니즘을 궁리합니다. 스타트업과 사회복지제도에 관심 많습니다. 쉽고 친절하게 쓰겠습니다. 이메일 andersen@nakeddenmark.com / 페이스북 fb.com/nuribit0 / 트위터 @nuri_bit

의견을 남겨주세요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도구 모음으로 건너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