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겨울 덴마크 5년새 가장 춥다

지난 4년 덴마크 겨울은 평년보다 따뜻했다. 올 겨울은 다시 북유럽다운 겨울이 될 것으로 보인다. 덴마크 기상청(DMI)이 11월6일 발표한 소식이다.
이번주 후반에 덴마크에 첫 눈이 온다고 덴마크 기상청 기상학자 마틴 린드버그(Martin Lindberg)는 전망했다.
“46주차 끝머리에 북서쪽에서 온 저기압이 덴마크를 지나겠습니다. 저기압이 지난 뒤에 진눈깨비나 눈이 올 가능성이 있습니다.”
11월20일부터 2주 동안은 북동쪽과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흘러 온다. 여기에 눈이 내릴 수도 있다. 특히 동부 해안 지역에 많은 눈이 올 것으로 보인다. 다행히 그 뒤로는 기온이 올라 눈이 오래 가지는 않을 것으로 덴마크 기상청은 예상했다.
 

“올 겨울 5년새 가장 추울 것” vs. “걱정 말라”

스웨덴 기상학자 니트잔 코헨(Nitzan Cohen)은 올 겨울이 지난 5년새 가장 추우며 2012~2013년 겨울에 비견할 정도로 추울 것이라고 전망했다. 덴마크 기상청은 시베리아 기단의 영향을 받는 스웨덴과 대서양 기단에 영향을 입는 덴마크 기상은 다르다고 일축했지만 <코펜하겐포스트>는 스웨덴 남부와 덴마크 기상이 무척 유사하다는 점을 들며 올 겨울 덴마크가 지난 5년 중 가장 추울 것이라고 11월9일 보도했다.

최근 덴마크 겨울 기온은 평년보다 따뜻했다 (코펜하겐포스트 재인용)
최근 덴마크 겨울 기온은 평년보다 따뜻했다 (코펜하겐포스트 재인용)

하지만 너무 걱정할 필요는 없다. 이제 원래대로 돌아가는 셈이기 때문이다. 기상학자 미카엘 스칼링(Mikael Scharling)은 지난 다섯 차례 겨울이 1961~1990년 기록보다 따뜻했기에 ‘5년새 가장 추운 겨울’에 겁먹지 말라고 설명했다.
“평년 겨울에 비하면 2012~2013년 겨울 기온은 0.5도 낮았을 뿐입니다. 그 뒤로 겨울 평균 기온은 2.3~3.2도 따뜻했습니다. 올 겨울도 최근 경험한 것보다 기껏해야 3~4도 정도 낮을 거라는 말씀입니다.”

답글 남기기